보도자료 Home고객지원보도자료
 
제목 씨트리-고려제약 협약, 치매·파킨슨병 치료제 공동판매와 연구 작성일 2017-06-30
기사원문보기 http://news.mt.co.kr/mtview.php?no=2017062718554468959&outlink=1&ref=http%3A%2F%2Fsearch.naver.com
씨트리가 지난 27일 고려제약과 '치매·파킨슨병 치료제의 공동 판매와 연구에 관한 상호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영업망을 공유해 판매량을 늘리겠다는 전략이다. 씨트리의 치매치료제 '엑셀씨 캡슐'과 고려제약의 파킨슨병 치료제 '아만타정' '로피맥스정'을 공동 판매키로 한 것이다.

씨트리 측은 "노바티스 엑셀론의 급여 정지 시점(8월24일)을 앞두고 이번 협약이 이루어졌다"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 종합병원 위주로 엑셀씨를 공급해 왔다"면서 "이번에 신경계질환 치료제 분야에서 영업력이 강한 고려제약과 판매 협약을 체결함으로써 오리지널 제품의 급여 공백 사태를 메울 수 있는 만반의 준비를 갖췄다"고 덧붙였다.

고려제약 측은 "이번 협약으로 엑셀씨를 공동 판매할 수 있어 모든 성분의 치매 치료제를 갖추게 됐다"며 "특히 '아만타정'과 '로피맥스정' 등 파킨슨병 치료제의 공동 판매로 치매·파킨슨병 치료제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번에 씨트리와 고려제약은 공동 판매뿐 아니라 신제품 및 개량 신약의 공동 R&D(연구·개발)도 추진키로 협약했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김완주 씨트리 대표는 "연구·개발비가 크게 늘어나는 현실에서 공동 생동 등으로 R&D에 적극 투자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며 "양사의 공동 판매와 R&D 등을 통해 치매 및 파킨슨병 치료제 전문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말했다.